View Larger Map



처음으로 안동 하회마을에 다녀왔다. 널리 알려진 바와 같이 참 아름다운 마을이었다. 다만, 이곳 또한 관광객과 상업화와 힘겹게 싸우고 있음을 느낄 수 밖에 없어 맘이 좀 불편했다. 좀 더 일찍 왔더라면 하는 아쉬움도 들었다. 여하간, 아름다운 하회마을 사진 몇 장 여기 공유해 본다. 


하회마을은 순천 낙안읍성과 달리 기와집과 초가집이 조화롭게 섞여 있다. 낙안읍성은 대부분 초가집. 아래 같은 집을 보다보면 옛 양반들의 권세가 상당했음을 쉽게 알 수 있다. 



옛 우물.



하회 마을 곳곳이 이제 카페다. 하회마을에서 아메리카노나 카페라떼 파는 게 조금 어색하기는 했다. 


애들이나 노약자와 같이 하회마을을 방문했다면 전동카트를 빌려 타는 것도 괜찮다. 2~3인 용이 1시간에 2만원, 4~5인용이 1시간에 4만원 가량했던 것 같다. 




낙동강변의 솔밭. 


전통놀이를 체험해 볼 수 있는 놀이터가 있다.



부용대. 







여기서부터 북촌댁의 모습이다.


몇 년 전 관광객이 버린 담배꽁초로 화재가 난 후 이제 일반인에게 개방하지 않고 있다. 아쉬울 따름이다. 




이곳은 실제 주민들이 거주하는 곳이 많다. 





놀랍게도 안동 하회마을에도 교회가 있다.



정겨운 하회마을의 골목들.


2016년 10월 16일

신상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안동시 풍천면 하회리 749-1 | 안동하회마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뚜와띠엔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