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파리 퐁데자르'(Pont des Arts) 다리에서 바라본 세느강의 풍경. 사진을 찍을 때만 해도 이 다리에는 '사랑의 자물쇠'가 주렁주렁 달려 있었다. 2015년 6월 안전상의 이유로 이 자물쇠들을 모두 제거했다고 한다. 


2017년 2월 8일

신상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프랑스 | 파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뚜와띠엔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