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요트를 타고 바다로 나아간다. 멀리 보이는 곳이 수빅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깊은 바다로 나아가는 것은 아니다. 스노클링과 낚시가 허용된 곳으로 가서 그곳에서 스노클링과 낚시를 즐기는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트와 바다처럼 사람의 마음을 편하게 해 주는게 또 있을까? 뜨거운 햇살을 내리 받으면서도 얼굴에 부딪혀 오는 바다바람을 즐기는 것이 어쩌면 큰 즐거움이 아닐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날이 무척이나 덥고 햇볕이 무척이나 따가움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직원들은 요트 밖으로 나와 아름다운 풍광을 즐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든 것을 잊는 삶의 여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직원들이야 역시 피부관리를 위해 그늘로 숨어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트의 실내 또한 제법 괜찮다. 샤워실과 수세식 화장실이 잘 갖춰진 요트다. 사람들이 돈을 벌면 왜 요트를 사는지 이해가 조금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다 중간에서 요트가 멈추고 그곳에서 바로 스노클링을 한다. 물은 상당히 맑은 편이나 예상했던 것보다 많은 열대어를 보지는 못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낚시를 즐길 수도 있다. 이곳에서 내가 큰 물고기 한 마리를 낚았다는 사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래 사진을 보면 잡힌 고기가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트 위에서의 점심 식사다. 식사는 한국인 관광객을 위해 한국 식당에서 준비해서 제공된다. 따라서 한국식 찌개와 김치를 먹을 수 있다. 내가 잡은 물고기를 바로 회로 쳐 함께 먹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 필리핀은 해산물이 무척이나 싼 것 같았다. 특히 대게 같은 경우 한국에서는 무척이나 비싼데 반해 여기서는 그리 비싸지않다는 느낌이었다. 정말로 맛있었던 대게였다. 소주와 맥주와 해산물이 어우러진 맛있는 한끼 식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 필리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뚜와띠엔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