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조기 프로그래밍 교육에 대한 논의를 보다보면 프로그래밍을 너무 특정 언어 코딩으로 한정짓는 게 아닌가 싶기도 하다. 그러다보니 프로그래밍을 못하는 교사로는 수업자체가 아예 불가능하다는 분위기마저 느껴진다. 


아래 링크한 건 딸아이가 며칠 전 여기 컴퓨팅 수업시간에 배운 프로그래밍 수업이다. 여기서는 비봇이라는 로봇으로 문제를 풀며 자연스럽게 프로그래밍을 배운다. 비봇은 직진, 후진, 우회전, 좌회전만 할 수 있는 단순한 로봇이다. 이 수업에서는 미로를 그리게 하고 그 미로를 통과하게끔 비봇을 프로그래밍 하도록 하고 있다. 


나저나 딸아이가 종이 좌하단 인스트럭션에 적어 놓은 약어들이 마치 어셈블리어의 명령어처럼 보이기도 한다. ㅎ




2015년 11월 7일

신상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영국 | 케임브리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뚜와띠엔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중혁 2015.11.11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처음에 구글에서 geofiff에 관해서 검색을 하다가 여기를 들어오게 되었어요~
    그리고 이것 저것 글 쓰신걸 구경하던 중에
    티스토리에 가입을 하려고 했는데.. 회원으로부터 초대를 받아야지만 가능하다고 하더라구요~
    초대장이란 걸 혹시 보내주실수 있느신지 여쭙고싶어요~